홍은선

첼로 홍은선

2014년, 한국인 최초 조르주 에네스쿠 국제 콩쿠르에서 우승한 첼리스트 홍은선은 2002년 13세 금호아트홀 영재콘서트로 데뷔하였다. 국내에서 정명화 교수, 정선이를 사사하며 예원학교 수석 졸업, 서울예고 수석 입학, 명예 졸업 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3년 동안 루이스 클라렛 교수에게 사사하였고 이후 도독하여 프란스 헬머슨 교수의 문하에서 쾰른 국립음대 학사 졸업, 베를린 한스 아이슬러 국립음대 석사 및 최고연주자과정을 졸업하였다. 일찍이 이화 경향 콩쿠르, 바로크 콩쿠르 등 다수의 콩쿠르에서 1위를 수상하여 국내 음악계의 주목을 받았으며 국제 청소년 차이코프스키 콩쿠르 2위, 가스파르 카사도 국제 콩쿠르 3위, 펜데레츠키 국제 콩쿠르 2위 등 세계 유수의 명문 국제 콩쿠르에서 입상하였고, 크론베르크 첼로 페스티벌에서 잉그리드 추 좀스 문화상을 수여받아 실력을 인정받았다. 첼로의 거장 로스트로포비치의 타계를 기리기 위해 기돈 크레머, 나탈리아 구트만, 린 하렐 등 세계적인 대가들이 발매한 음반에 홍은선의 독주가 실렸으며, 프란스 헬머슨, 트룰스 뫼르크 등 세계 굴지의 연주자들과 함께 '펜데레츠키의 여섯대의 첼로를 위한 샤콘느'를 세계 초연하였다. 베를린 콘체르트하우스, 런던 위그모어 홀, 바르셀로나 팔라우 델라 무지카, 제네바 빅토리아 홀 등 유럽 유명 홀에서 연주하였고, 서울시향, 도쿄 필하모닉, 베니스 라 페니체 극장 오케스트라, 러시안 필하모닉, 핀란드 쿠오피오 심포니, 코리안 챔버 오케스트라 등 국내외 유수 오케스트라와 협연하였다. 또한 평창 대관령, 카잘스, 라벨로, 피아티고르스키 등 국제 페스티벌에 초청받아 연주하였고 2018년 드레스덴 모리츠부르크 페스티벌과 비엔나 무직페라인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갈라콘서트'에 초대되어 연주하여 유럽 청중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하이든의 피아노 트리오, 에네스쿠의 실내악 작품 음반이 낙소스에서 발매를 앞두고 있다. 2015년 금호아트홀 라이징 스타로 선정되었으며 현재 금호 아시아나 솔로이스츠의 멤버로 연주활동 뿐만 아니라 예원학교, 서울예고에 출강하는 등 후학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홍은선은 1710년 산 카를로 쥬세페 테스토레 첼로를 연주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