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영선

소리의 깊은 울림과 다양한 음색을 통하여 논리 정연한 해석으로 주목받는 피아니스트 진영선은 독일 베를린 한스아이슬러 국립음대 전문연주자과정을 졸업하였다. 이후 독일 트로싱엔 국립음대 최고연주자과정을 졸업하였고, 독일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 최초로 실내악 최고연주자과정을 졸업하였다.

일찍이 다수의 국내 콩쿨에서 입상하며 두각을 나타낸 진영선은 이후 미국 Bosendorfer 국제 피아노콩쿨 Semi-Final에 진출을 시작으로, 스페인 Barcelona ‘Maria Canals’ 국제 음악콩쿨 Semi-Final, 오스트리아 ‘Brahms’ 국제 음악콩쿨 실내악부문 Semi-Final을 거치며 그리스 Thessaloniki 국제 실내악콩쿨 한국인 최초 1위 및 심사위원 특별상, 네덜란드 ‘Charles Hennen’ 국제 실내악콩쿨 한국인 최초 1위없는 2위 우승 및 ‘Barenleiter’ Urtext 특별상, 독일 C. Bechstein Piano Competition Baben-Wurttemberg 1위, 프랑스 파리 Alexandre Scriabine 국제콩쿨 1위, 독일 Lions Musikpreises 3위, 독일 Carl-Wendling 실내악콩쿨 3위 등 해외 유수의 콩쿨들에서 성과를 보이며 국제무대에서 뛰어난 연주 실력을 인정받았다.

EMCY 소속 연주자로 유럽 연주 투어와 다수 마스터클래스 및 음악축제에 초청받았으며, 독일 Bechstein Management 소속 연주자로 독일 연주여행을 하며 Hamburg, Ulm, Tuebingen, Siegmaringen 등지에서 수차례 초청독주회를 성공적으로 마치며 많은 유럽 관객들에게 감동을 불러일으키며 갈채를 받았다.

독일 슈투트가르트 국제 실내악 축제, 네덜란드 올란도 국제 음악 축제 등에 초청받아 연주하였으며 독일 Weißwasser 2010 신년음악회에 솔리스트로 초청되어 Niederschlesische Philharmonie Orchestra와 협연하였고, 독일 Nordhorn에서 가진 연주회로 독일 WDR 방송 TV, 라디오에 출연하기도 하였다. 이외에도 독일을 비롯한 프랑스, 네덜란드, 스페인, 오스트리아, 그리스 등 유럽의 많은 나라들에서 다양한 솔로 및 실내악 연주에 출연하며 폭넓은 연주 활동을 선보이며 국제무대에서 커리어를 쌓아나갔다.

 피아노 독주를 비롯해 피아노를 통한 다양한 활동에도 관심을 가진 진영선은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 현악과 반주강사를 역임하였고 Wolfram Rieger에게 가곡반주를 사사하고 무엇보다 실내악에 대한 열정으로 Trio con Spirito의 피아니스트로 수많은 활동을 하는 등 다양한 모습을 보여오고 있다.

 귀국 후 도이치 오퍼 베를린, 성남시향, 부천시향 등 국내외 오케스트라와 협연하는 등 여러활동을 이어오고 있으며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대우교수, 국민대학교, 경희대학교, 동국대학교 음악원 강사,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 반주강사를 역임하고, 현재 경기예고, 안양예고, 인천예고, 계원예중, 경기예술고등학교, 강남대학교 영재원 에 출강하고 있으며, 솔로 연주와 실내악 연주를 통하여 관객과의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 발매한 음반 “Impressive canvas”를 통하여 자신의 독창적인 음악적인 이야기들을 전달하고 있다.